17년 새해 첫 성찬식

그리고 새숨교회의 어린 영혼을 위한 목사님의 기도

마지막으로 새숨교회의 귀한 영혼 엄지완 군의 유아세례가 있었습니다